typobranding

'typobranding' 검색결과 (35건)

패션계의 캡슐컬렉션처럼! 윤디자인그룹의 컬렉션폰트 브랜드 '모아모아'

윤디자인그룹의 폰트 스토어 폰코(FONT.CO.KR)에는 ‘컬렉션폰트’라는 상품 메뉴가 있습니다. 기존의 윤폰트(윤디자인그룹이 개발한 폰트)들을 다양한 사용 목적에 따라 범주화한 일종의 폰트 패키지 상품 라인으로, ‘모아모아(MOAMOA)’라는 브랜드명으로 수많은 소비자들과 만나고 있습니다. 패션으로 치면 캡슐컬렉션 상품이라 할 수 있죠.※ 캡슐컬렉션(Capsule Collection): 패션 용어. 매해 발표되는 계절별 정규컬렉션(SS/FW)과 달리, 특정한 콘셉트와 목적을 갖고 비정기적으로 선보이는 컬렉션. 윤디자인그룹의 컬렉션폰트 브랜드 ‘모아모아’는 ‘re-categorize & renew’라는 단순명쾌한 전략 하에 론칭됐는데요. 한마디로 ‘기존의 콘테츠를 (재)분류하여 새롭게 하기’ 전략입니다...

책으로 만나는 윤, 디자인: 윤디자인그룹의 디자인 도서들

윤디자인그룹은 폰트를 만듭니다. 1989년 설립 이래 30여 년간 만들어 오고 있습니다. 그렇게 축적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금은 브랜딩도 합니다. 글자를 근간으로 기업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파생시키는 통합 브랜딩 전략, 이른바 ‘타이포브랜딩(typography+branding)’입니다. 기존의 폰트 회사에서 ‘브랜딩 기업’으로 전환한 윤디자인그룹. 이 같은 행보 사이사이마다, 다양한 디자인 서적을 제작·출간하며 지식 공유에도 앞장서고 있습니다. 올해도 몇 권의 신간을 냈습니다. 특히 10월 9일 한글날 선보인 윤디자인그룹 편석훈 대표의 저서 『한글 디자인 품과 격』은, 신세계그룹 정용진 부회장의 추천사처럼 “타이포 디자인을 기업의 브랜딩 전략으로, 기업 고유의 글자를 브랜딩 요소로 바라본” 책으로서 크게..

영업 관리자가 들려주는 ‘에셋플러스 전용서체’ 제작 스토리

올해 570돌 한글날을 맞아 다양한 행사들이 열렸었지요. 세종대왕의 한글 창제 원리를 기업 전용서체 마케팅으로 잘 활용하는 기업들도 많아지고 있습니다. 기업 브랜드를 알리는 CI, BI, 심볼, 로고, 컬러 등으로 표현되는 분야 외에도, 타이포그래피는 모든 디자인 분야에 빠지지 않는 필수 요소인데요. 윤디자인 갤러리에서 개인전을 열기도 한 타이포 아티스트 박지후 작품 ‘세종대왕’ 타이포그래피 작업을 통해 완성되는 기업 전용서체는, 글자(텍스트)로 표현되는 모든 브랜딩 분야에 적용 가능한 효율적 매개체입니다. 실제로 여러 기업이 전용서체로 일괄된 아이덴티티 체계를 구축하고 다양한 온·오프라인 매체에서 브랜드 마케팅 수단으로 활용 중이지요. 윤디자인그룹은 20여 년간 많은 기업 및 기관들과 전용서체 개발 프..

‘훈민정음 창제 원리에 가장 충실한 글꼴’ 빙그레 전용서체 ‘빙그레체’ 우리 함께 써요!

1970년대 정부의 낙농업 육성을 위한 우유 소비 장려 정책에 힘입어 개발된 우유 제품이 있어요. 당시 고급 과일의 대명사였던 바나나가 어린이들이 가장 먹고 싶어 하는 과일이라는 점에 착안한 제품이지요. 전 국민이 한번 씩은 먹어봤을 거로 생각하는 항아리 모양의 제품. 그 당시 독특한 형태의 용기 디자인은 고향을 떠올리게 하기 위한 발상이었다고 해요. 쥐기 힘들고 보관이 불편하다는 반대 의견도 있었지만, 독특한 용기 모양으로 ‘단지 우유(뚱바)’라는 애칭으로 불리며 2011년 기준 하루 평균 80만 개, 1년에 2억 5,000만 개가 팔렸지요. 가공 우유 시장에서 80%의 점유율을 차지하며, 국민 한 사람당 5개를 마시는 꼴로, 무게로 환산하면 50만 톤이 넘고 12톤 트럭 4만 2,000대에 달하는 분..

전라남도 전용서체 ‘푸른전남체’ 제작 이야기

푸른 바다와 풍요로운 대지, 맛있는 먹거리, ‘힐링’이라는 단어가 자연스럽게 떠오른 곳! 저에겐 전라남도가 딱 그런 곳인데요. 윤톡톡 필진 신입생(?)인 저의 첫 글은 바로, 전라남도 전용서체 ‘푸른전남체’ 이야기입니다. 푸른전남체라는 이름에서 주목해야 할 부분은 바로 ‘푸른’이에요. 생명, 청년, 젊음 등 전라남도의 긍정적 비전을 포괄하는 형용사랍니다. 전라남도만의 푸른 이미지가 떠오르시나요? 머릿속에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서체 이름 같지 않나요?(그렇다고 해줘요~ ^^;;) 형태적 특징 – 생기 넘실 푸른 전남 푸른전남체의 디자인 모티브는 출렁이는 바다 물결과 대지의 풍요로움, 젊음의 역동성이에요. 명확한 정보 전달, 지속 가능한 활용 등 폭넓은 사용성에 중점을 둔 서체입니다. ‘ㅅ’, ‘ㅈ’ 등 꺾..

RPG 마니아라면 다 아는 모바일 게임 회사 ‘네시삼십삼분’ 전용서체 ‘433검방체’ 제작 스토리

서체를 기획하고 디자인하다 보면, 프로젝트마다 정말 다양한 제작 스토리를 갖게 됩니다. 해당 업체에 따라, 디자인에 따라,담당자들의 성향에 따라서도 매번 다른 에피소드와 서체의 표정을 만들게 되지요. 지금 글을 쓰고 있는 저 또한 서체 디자이너로서 작업을 하다 보면 서체 출시 이후 단편적인 모습만이 아닌 ,전체 제작 스토리와 서체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함께 공감하고 싶다는 생각을 줄곧 하곤 합니다. 하나의 서체가 탄생하기까지의 성장 과정을 보게 되면 서체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되어 남다른 정이 생기기 마련이거든요~^^ 오늘은 윤디자인그룹에서 최근 완료한 서체 이야기를 들려드릴까 해요. 바로바로~ RPG 마니아라면 다 아는 모바일 게임 회사 ‘네시삼십삼분(4:33)’ 전용서체 ‘433검방체’입니다. 제가 직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