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교육' 검색결과 (3건)

2019 첫번째 타이포아트스쿨: Latin Alphabet

윤디자인그룹 타이포아트스쿨이 새롭게 단장했습니다. 2019년 첫 번째 수업으로 라틴 알파벳의 역사와 이론을 배워보고, 다양한 라틴 알파벳을 직접 써보면서, 세계에서 가장 널리 쓰이는 글자인 라틴 알파벳을 톺아봅니다. 수업 과정을 통해 고대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라틴 알파벳의 역사와 조판 및 인쇄 기술, 동아시아 타입과 폰트 개발 과정에 대해 배웁니다. 그리고 글자가 가진 너비 비율과 획 두께를 조절해보면서 문자의 기본 구조와 미적 형태를 이해하며, 직접 작업한 서체 양식으로 자신이 원하는 레터링 결과물을 만들게 됩니다. 은 라틴 알파벳에 관심 있는 누구나 수강할 수 있으며, 아래 링크를 통해 수강 신청서를 작성해주시면 접수가 완료됩니다.※ 모집 인원보다 신청자가 많을 경우 수강 접수가 취소될 수 있습니다..

펭귄북스 디자인의 ‘신의 한 수’ 데이비드 피어슨을 만나다, 매거진 <The T> 6호 발간

10월 1일, 매거진 2015 가을호(제6호)가 발간되었습니다. 그룹와이가 계간 발행하는 는 타입과 타이포그래피에 관한 이슈와 이야기, 다양한 관점의 생각을 담아 매 호 실험적인 디자인을 추구하며 게스트 디자이너와의 협업으로 만들고 있어요. 이번 호 디자인은 ‘관계’라는 콘셉트로 스튜디오 고민(인터뷰 보러 가기)에서 진행했답니다. 6호에서는 펭귄북스 디자인의 ‘신의 한 수’라 표현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그 전통에 새로운 생명력을 불러일으킨 디자이너 데이비드 피어슨(David Pearson) 인터뷰와 오는 10월 6일(화)~18일(일)까지 그룹와이 갤러리뚱과 홍대 상상마당에서 열리는 작품 프리뷰를 볼 수 있어요. 또한, 정병규의 ‘ 어떻게 새롭게 볼까’, 유정미의 ‘대중을 생각한 디도 V 귀족을 생각한 ..

가장 쉽게 한자를 배우는 방법! 'Chineasy' 프로젝트

전 세계에서 가장 핫한 소셜펀딩 사이트 를 보다가 눈에 띄는 프로젝트가 하나 있더군요. 그것은 바로 대만 디자이너 ‘Shaolan Hsueh’가 만든 프로젝트입니다. ‘Chineasy’는 Chinese와 easy를 합친 단어로, 누구나 쉽게 한자를 접하게 하자는 취지에서 이름을 지은 프로젝트죠. 는 재미있고 간단한 일러스트레이션을 통해 서양 문화권을 비롯한 다양한 계층의 사람들에게 한자의 원리와 뜻을 전달하고 있는데요, 다음의 소개 영상을 보면 어떤 식인지 알 수 있을 거예요. 킥스타터에 올라온 의 소개 영상 / 출처 : kickstarter 왜 인가? 를 시작한 Shaolan은 이미 TED에서의 강연(링크)을 통해 이 프로젝트를 소개했었고, 강연 영상을 본 많은 사람이 한자를 배우는 것에 관한 문의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