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1. 7.

윤디자인그룹 TDC, 한컴오피스 탑재 「울주군 암각화 서체」 개발



지난해 말, 울산 울주군에서 특별한 서체를 공개했습니다. ‘울주군 반구대 암각화 발견 50주년’을 기념하는 서체인데요. ‘반구대 암각화 서체’와 ‘천전리 각석 서체’, 이렇게 2종으로 구성된 [울주군 암각화 서체]입니다.

 

[울주군 암각화 서체] 개발 프로젝트는 울주군 주최, 울주문화재단 및 한글과컴퓨터 주관, 울주군의회 후원을 통해 추진된 대규모 지역 문화 사업입니다. 윤디자인그룹 TDC(Type Design Center)가 서체 개발을 담당했죠. [울주군 암각화 서체]는 ‘2022 한컴오피스’ 공식 패치를 통해 한컴오피스에 기본 글꼴로 탑재될 계획입니다.

 

 

「울주군 암각화 서체」 소개 영상 / 출처: 울주문화재단 유튜브

 

 

 

 대한민국 국보 ‘반구대 암각화’와 ‘천전리 각석’ 

 

반구대 암각화와 천전리 각석은 울주군에서 발견된 귀중한 유형 문화재로서 둘 다 대한민국 국보입니다. 천전리 각석은 1973년, 반구대 암각화는 1995년 각각 국보로 지정되었죠. 국보(國寶)란 말 그대로 국가의 보물, 즉 나라에서 지정하여 법률로 보호하는 문화재를 의미합니다. 문화재청에서는 반구대 암각화와 천전리 각석을 이렇게 소개하고 있습니다.

 

 

반구대 암각화[盤龜臺 岩刻畫]

높이 4m, 너비 10m의 ‘ㄱ’자 모양으로 꺾인 절벽암반에 여러 가지 모양을 새긴 바위그림이다. 바위에는 육지동물과 바다고기, 사냥하는 장면 등 총 200여점의 그림이 새겨져 있다.

[중략]

선과 점을 이용하여 동물과 사냥장면을 생명력있게 표현하고 사물의 특징을 실감나게 묘사한 미술작품으로 사냥미술인 동시에 종교미술로서 선사시대 사람의 생활과 풍습을 알 수 있는 최고 걸작품으로 평가된다.

 

천전리 각석[川前里 刻石]

태화강 물줄기인 대곡천 중류의 기슭에 각종 도형과 글, 그림이 새겨진 암석으로, 아래·위 2단으로 나누어 서로 다른 내용이 다른 기법으로 표현되어 있으며, 전체적으로 조각이 가득하다.

[중략]

윗단에는 쪼아서 새기는 기법으로 기하학적 무늬와 동물, 추상화된 인물 등이 조각되어 있다. [중략] 표현이 소박하면서도 상징성을 갖고 있는 듯한 이 그림들은 청동기시대에 제작된 것으로 보여진다. 아랫단은 선을 그어 새긴 그림과 글씨가 뒤섞여 있는데, 기마행렬도, 동물, 용, 배를 그린 그림 등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중략] 내용 중에는 관직명이나 6부체제에 관한 언급이 있어 6세기경의 신라사회 연구에 귀중한 자료가 되고 있다.

 

* 인용 출처: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울주 대곡리 반구대 암각화’ 및 ‘울주 천전리 각석’ 페이지

 

 

반구대 암각화, 천전리 각석이 국보로 지정된 이유가 명쾌히 담겨 있습니다. 울주군이 이 두 ‘보물’을 왜 각별히 지키고 알리고 있는지도 이해가 되죠. 반구대 암각화는 1971년, 천전리 각석은 1년 앞선 1970년 각각 발견되었는데요. 이 두 유적을 처음 발견한 인물은 미술사학자 문명대 교수(동국대학교 미술학과 명예교수)입니다. 2013년 그는 반구대 암각화와 천전리 각석 발견 당시 촬영한 사진 원본을 울산 지역 박물관에 기증하겠다는 의사를 표명하기도 했죠.(관련 기사 보기)

 

특히 반구대 암각화는 ‘발견 50주년’을 맞은 2021년, 우리나라 문화재청의 승인으로 유네스코 세계유산 우선 등재 대상이 되었는데요. 이제 유네스코 측에 세계유산 등재 신청서를 제출하고 심의를 기다리는 일만 남았습니다. 부디 반구대 암각화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선정되어 세계 미술사학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를 바라봅니다.

 

 

 

 ‘반구대 암각화 서체’와 ‘천전리 각석 서체’ 들여다보기 

 

서체 소개에 앞서 서두가 길었는데요. 서체 자체도 물론 중요하지만, 그보다는 서체가 무엇을 담았는지/표현했는지를 상세히 설명해드리고 싶었어요. 반구대 암각화 서체와 천전리 각석 서체의 의의가 잘 알려지도록요. 자, 그러면 지금부터 서체를 한 번 살펴보겠습니다.

 

 

반구대 암각화 서체는 바위 전각의 특징을 최대한 살린 캘리그래피 서체입니다. 반구대 암각화만의 상징인 고래의 율동감, 육식동물의 다양한 형태에서 시각적 모티프를 취하여 디자인되었죠.

 

반구대 암각화 서체의 디자인 포인트
 ✔  획의 시작과 끝에 적용된 암각화 특유의 날카롭고 패인 질감
 ✔  직선과 울퉁불퉁한 면의 교차를 통해 재현한 전각 고유의 시각적 특질
 ✔  고래의 몸통·머리·지느러미 모양을 참고한 다채로운 디자인 요소들

 

천전리 각석 서체는 천전리 각석에 새겨진 기하학적 도형의 모습을 담은 글자입니다. 선사시대와 신라시대를 잇는 역사의 흐름을 현대화된 글꼴로 구현해 사용성을 확대한 것이 특징입니다.

 

천전리 각석 서체의 디자인 포인트

 ✔  각석의 단단한 네모 형태를 글자 구조에 적용한 꽉 찬 네모틀
 ✔  천전리 각석의 기하학적 요소를 반영한 자소
 ✔  암각의 멋이라 할 수 있는 패인 질감을 글자에 적용

 

― [울주군 암각화 서체] 활용 예시 ―

 

 

 

 윤디자인그룹이 ‘문화 복원 폰트’ 프로젝트를 지속하는 이유 

 

[울주군 암각화 서체]는 한마디로 우리나라의 문화 유산을 ‘글자’로 복원한 프로젝트라 할 수 있습니다. 사실, 윤디자인그룹에게 이러한 프로젝트가 처음은 아니었어요. 2003년 윤디자인그룹은 이른바 [고문서 복원] 프로젝트에 참여한 바 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 산하의 한국콘텐츠진흥원(2003년 명칭은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이 ‘우리문화원형복원디지털사업’의 일환으로 시행한 [고문서 및 전통문양의 디지털 폰트 개발] 프로젝트에 참여한 것이죠.

 

이 프로젝트를 통해 윤디자인그룹은 조선시대 간행된 서적 두 권을 글자로 복원했습니다. 두 책 모두 대한민국 ‘보물’로 지정되어 있죠.* 역사적으로  『석보상절[釋譜詳節]』과 『월인천강지곡[月印千江之曲]』을 목판으로 합본한 불교 서적 『월인석보[月印釋譜]』(세조 5년 간행), 그리고 의학 서적 『간이벽온방[簡易辟瘟方]』(중종 19년 간행)에 적힌 원문 글자를 오늘날의 폰트로 옮겨온 것이죠.

* ‘국보’는 각 부문에서 유일한 것, ‘보물’은 대표성을 띠는 것 중에서 지정됩니다. ☞ 설명 더 보기(문화재청 홈페이지)

 

『월인석보』 및 『간이벽온방』 글자 복원과 더불어, 윤디자인그룹은 우리나라 전통 문양을 폰트화하는 작업도 병행했습니다. 인물, 불교, 귀문, 동물, 식물, 길상문, 기하문, 구름문, 건축 등 9개 항목의 전통 문양을 폰트 시스템에 추가한 것이죠.

 

윤디자인그룹 편석훈 회장은 저서 『한글 디자인 품과 격』을 통해 [고문서 및 전통문양의 디지털 폰트 개발] 프로젝트의 진행 과정과 그 의의를 기록해두기도 했습니다. 문화 유산을 글자로 복원하는 일을 왜 지속하는지에 대한 윤디자인그룹만의 철학도 함께 담겨 있는데요.

 

 

윤디자인그룹은, 우리가 다소 막연하게 인식하고 있는 한글의 조형적인 특징을 최대한 수학적 증명이 가능한 형태로 표현해내야 한다는 걸 숙제를 삼고 있다. 그리고 이것이야말로 한글을 제대로 알리는 또 하나의 방법이라고 생각해왔다.

 

전통 한글의 복원 역시 이 맥락에 닿아 있다. 아니, 어쩌면 이 방법이 한글의 조형성을 파악하는 첫 출발점이 될 수도 있다. 그리고 단순히 복원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이것을 현대화하는 작업이 필수로 수반되어야 제대로 한글 디자인의 우수성을 알리는 발판이 되어줄 것이다.

 

말로만 한글을 치켜세우는 것이 아니라 한글의 가치와 그 가치의 쓰임을 실제로 보여주어야 제대로 된 ‘한글 문화’를 파생시킬 수 있기에, 전통 한글의 복원 작업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 편석훈 저 『한글 디자인 품과 격』 중 「전통 복원으로 담아낸 한글 문화」 챕터에서 발췌 | 내용 더 보기

 

 

「울주군 암각화 서체」 개발 프로젝트의 맥락 또한 위 인용문과 이어져 있습니다. 미술사학적으로 크나큰 의미를 가지는 ‘반구대 암각화’와 ‘천전리 각석’이 글자/폰트라는 형태로 일반 대중에게 좀더 가까워지기를, 그러함으로써 한글 디자인의 책임과 소명을 다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          ×          ×

 

「울주군 암각화 서체」는 2022 한컴오피스 패치를 통해 한컴오피스 기본 글꼴로 탑재되며,

2월 중 울주군 홈페이지울주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무료 배포됩니다.

무료 배포 시작 후 현재 이 포스트에 다운로드 링크를 추가하겠습니다.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