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sign

'Design' 검색결과 (146건)

유튜브로 만나는 레전설 그래픽 디자이너 5인방의 근황

이번 시간에는 1980~1990년대를 풍미했던, 또한 지금까지도 건재한 해외 유명 그래픽 디자이너 5인(영어권 국가에선 ‘iconic graphic designer’라 소개되는 분들!)의 근황을 살펴보려고 합니다. 칩 키드(Chip Kidd), 에릭 슈피커만(Erik Spiekermann), 스테판 사그마이스터(Stephan Sagmeister), 폴라 셰어(Paula Scher), 그리고 데이빗 카슨(David Carson). 80~90년대에 디자인을 공부했거나, 그 시기부터 디자이너 생활을 시작하신 분들에겐 꽤나 묵직한 이름들일 것 같아요. 그만큼 우리나라에도 명성이 자자했던 인물들이지요. 칩 키드, 에릭 슈피커만, 스테판 사그마이스터, 폴라 셰어, 데이빗 카슨. 이 5인에겐 공통점이 있어요. 대단히..

TS파트너즈가 드리는 2021년 신축년 새해 연하장

지금 이 포스트의 업로드 시점이 2021년 1월 8일, 신축년 새해 첫 주의 첫 금요일이네요. 해가 바뀐 지 벌써 일주일이 지났다니! 이번 해넘이는 왠지 모르게 ‘새해가 온다’란 느낌이 다른 해보다 약했던 것 같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탓에 해돋이 보러도 못 갔고, 괜히 두근대는 보신각 타종 행사도 없었고, 연말 모임도 못 가졌고, ······. 아마도 이런 이유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결과로, 2021년 1월 1일을 뭔가 아쉽게 맞이했던 듯해요. 하지만! 우리에겐 아직 설날이 남아 있습니다! 음력으로 따지면 아직 1월 1일이 안 왔다는 거죠.(라고 생각한다면 정신 승리일까요? ㅠ) 어쨌거나 아직, 다가올 날과 달(月)이 많습니다. 2021년을 향한 설렘, 여전히 유효합니다. 그렇죠?! ..

윤디자인그룹 Lookbook 월간《the T》 #1 콘트(CONT)

월간《the T》는 폰트 & 타이포브랜딩(typo-branding) 전문 기업 윤디자인그룹의 디자이너들이 선보이는 타입 플레이 룩북이자, 매달 새로운 테마와 함께 ‘of the type / by the type / for the type’을 실천하는 기운찬(!) 디자인 프로젝트입니다. 윤디자인그룹 공식 블로그 『윤디자인 M』과 디자인 웹진 『타이포그래피 서울』을 방문하신 분이라면 누구나 월간《the T》를 PDF 파일로 다운로드하실 수 있어요. 다운로드 시 라이선스 내용을 꼭 확인해주세요! 월간《the T》 #1 “This is not FONT, This is CONT!” 월간《the T》 2021년 1월호는 ‘from TEXT to TEXTURE’를 표방하는 글자티콘(글자+이모티콘) 제작 플랫폼 콘트(..

‘폰트가 된 캘리그래피’ 아티스트 폰트 공병각 콜렉션, Wild-Soft-연필 그리고…

지난해 윤디자인그룹은 캘리그래퍼 공병각 작가와 함께 「공병각 Wild」, 「공병각 Soft」 폰트를 선보였습니다. 그리고 올해, 세 번째 공병각 콜렉션인 「공병각 연필」을 출시하고, 이어서 다양한 도구의 질감이 돋보이는 폰트를 꾸준히 선보일 계획입니다. 캘리그래퍼로 활동한 지 15주년을 맞이한 공병각 작가는 대중과 더 친근하게 교감하기 위한 여러 시도를 해나가려 한다는데요, 그 교감의 방식이 폰트가 될 수 있음은 분명하지 않을까요? 공병각 Wild-Soft-연필 그리고… 지난해 선보인 「공병각 Wild」는 공병각 작가 특유의 뻗어 나가는 획을 살리면서도 본문에 적합하도록 디자인한 캘리그래피 폰트입니다. 획 맺음에 거친 질감을 표현했고, 캘리그래피의 자연스러운 맛을 살렸습니다. 「공병각 Soft」는 풍선껌..

폰트로 세상이 ‘빙그레’ 하기를! 윤디자인그룹이 함께한 빙그레 폰트 프로젝트

오랜 시간, 우리를 달달함으로 채워온 빙그레. 이제는 맛을 넘어 폰트로 세상을 채워가고 있습니다. 대체 식품 기업 빙그레는 왜 폰트를 만들고 있는 걸까요? 윤디자인그룹과 함께 5년째 이어오고 있는 ‘빙그레 폰트 프로젝트’를 살펴봅니다. 빙그레 폰트 프로젝트 빙그레는 이름부터 순 한글인 만큼 한글을 사랑하는 기업입니다. 그래서 한글 폰트가 부족하다는 것에 관심을 두고 윤디자인그룹과 함께 폰트를 만들기로 했습니다. 빙그레를 대표하는 제품의 로고타입을 기반으로 말이죠. 그리고 이렇게 만든 한글 폰트를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배포해오고 있습니다. 2016년부터 매년 한글날을 기념하여 선보이고 있는 빙그레 폰트는 훈민정음 창제 원리를 기반으로 개발하고, 훈민정음 서문의 옛 한글 31자(첫 번째 「빙그레체」 제외..

윤디자인그룹 폰코(font.co.kr)에서 신규 폰트 헤븐시리즈(헤븐명조, 헤븐굴림)를 만나보세요!

폰트는 이제 하나의 브랜딩입니다. 단순히 생각이나 메시지를 전달하는 도구가 아니라, 인상과 분위기를 좌우하는 강력한 심미적 요소죠. 이러한 윤디자자인그룹의 디자인 철학을 재미있게 전달하는 새로운 폰트, 헤븐시리즈를 출시합니다. 인상과 분위기를 연출하는 3단계의 비법, 헤븐시리즈 「헤븐명조」, 「헤븐굴림」으로 구성된 헤븐시리즈는 생활 속 다양한 요소에 인상의 질서를 부여합니다. 문장의 구분과 강조를 위해 대·소문자를 나누어 활용하는 체계를 한글에도 도입해보자는 생각을 바탕으로 강약, 리듬, 스타일을 연출하는 헤븐 시스템을 구축한 것이죠. 시선을 사로잡는 XLarge와 Large, 안정감을 선사하는 Small, 두 가지 특징을 모두 지닌 Medium, 3단계의 헤븐 시스템을 활용해 나만의 일상을 나만의 강약..